주요 콘텐츠로 건너뛰기

아몬드 협회 뉴스

아몬드

폭염에 지친 피부·머리카락에 아몬드가 딱!


[스포츠월드=정희원 기자] 폭염이 이어지면 피부도 지친다. 뜨거운 태양의 자외선을 그대로 받는 피부는 전반적으로 힘을 잃기 십상이다. 피부가 지속적으로 열에 노출되면 모세혈관과 모공이 확장되고 피부는 건조해진다.…
// 아몬드 협회, 영양과 건강
아몬드

‘여름 뷰티 간식’ 아몬드, 피부에도 양보하세요 하루 23개 먹어야


[매일경제=최기성 기자] 아몬드는 4000년 전부터 재배되기 시작한 견과류다. 원산지는 터키이지만 미국 캘리포니아에서 대규모 재배되면서 세계적으로 유명해졌다. 아몬드는 미네랄과 식이섬유가 많아 지방이나…
// 아몬드 협회, 영양과 건강
아몬드

살 빠지고 피부 관리까지…뷰티푸드 '아몬드' 효능은?


[머니투데이=마아라 기자] 아몬드는 시중에서 쉽게 구할 수 있는 흔한 견과류 중 하나다. 하지만 아몬드의 효능을 알고 먹는 이들은 드물다. 아몬드는 하루 한줌만 섭취해도 피부는 물론 머릿결과 몸매를 모두…
// 아몬드 협회, 라이프스타일

뉴스 속 아몬드

달걀보다 단백질 함량 높은 5가지

[리얼푸드=육성연 기자] 필수영양소인 단백질은 부족해서도 안되지만 너무 많이 섭취해도 칼슘의 손실과 같은 부정적인 영향이 드러난다. 식품의약품안전처에 따르면 단백질 일일권장섭취량은 성인남성 70g, 성인여성…

// 영양과 건강

글로벌 식물성 식품 시장 62% 급성장

[리얼푸드=박준규 기자]콩고기 바비큐, 아몬드 밀크 같은 육류와 유제품을 대체하는 ‘식물성 식품’이 무섭게 성장하고 있습니다. 글로벌 마케팅 리서치 업체인 ‘이노바 마켓 인사이트(Innova Market…

// 아몬드 산업

태양에 지친 피부가 갈망하는 음식들…

[리얼푸드=육성연 기자]뜨거운 햇빛이 쏟아지는 7~8월에는 체력만 떨어지는 것이 아니다. 피부도 지친다. 자외선 강도가 급격히 올라면 피부의 진피층 속 엘라스틴과 콜라겐이 파괴돼 주름이나 기미가 생긴다. 자외선은…

// 영양과 건강

'아몬드 이야기' 아몬드 먹는 방법과 효능

[위드인뉴스=송황순 이학박사] 세계적으로 견과류 중에선 비타민 E가 가장 많이 들어 있는 식품 중 하나이다. 또한, 생리통으로 시달리는가? 생식 기능의 이상으로 고생하고 있는가? 자궁 계통의 질병이 있는가?…

// 영양과 건강

"견과류 하루 60g, 정자 튼튼해진다"

[연합뉴스=한성간 기자] 견과류가 정자의 질과 기능을 개선하는 데 도움이 된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스페인 로비라(Rovira) 대학의 알베르트 살라스-우에토스 영양학 교수 연구팀이 건강한 젊은 남성…

// 영양과 건강

[건강] 혈당 낮추는 먹을거리 5가지

[거제저널] 한국인에게 가장 큰 부담이 되는 질병은 당뇨병과 요통이라는 연구 결과가 있다. 당뇨병은 인슐린의 분비량이 부족하거나 정상적인 기능이 이루어지지 않는 등의 대사 질환의 일종이다. 혈중 포도당의…

// 영양과 건강

하루 권장 섭취량 23알인 아몬드 효능과 칼로리

[팸타임스=위아람 기자] 아몬드의 주요 생산지는 미국으로 특히 캘리포니아 주의 생산량은 세계 전체 생산량의 50% 이상에 달한다. 평소에 간식으로 자주 먹는 아몬드의 효능에 대해 알아본다.   아몬드…

// 영양과 건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