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콘텐츠로 건너뛰기

카테고리 별로 보기: 아몬드 협회

뉴스 기사
[조선일보=곽아람 기자] 빈센트 반 고흐를 좋아하는 사람이라면 아몬드가 키 작은 식물이 아니라 하늘로 뻗은 나뭇가지에 열린다는 사실을 알고 있을 것이다. 반 고흐의 대표작 중 하나인 '꽃이 활짝 핀 아몬드'는 푸른 하늘과 흰 꽃 만발한 아몬드 나무의 대비가 쨍하게 아름다운 작품. 화가는 이 그림을 자신의 이름을 물려받은 조카의 탄생 기념으로 동생…
뉴스 기사
[한국경제=박병준 기자] “짐과 함께 아몬드를 묻어라.” 기원전 1352년 투탕카멘은 사후세계로의 여행을 위해 아몬드를 무덤에 넣었다고 전해진다. 아몬드의 영양 가치를 높이 평가했다는 뜻으로 풀이된다. 고대 이집트인만큼이나 한국인의 아몬드 사랑도 매년 깊어지고 있다. 관세청 무역통계에 따르면 국내 아몬드 수입량은 2007년 5980t에서…
뉴스 기사
[리얼푸드=육성연 기자] 필수 영양소 11가지를 제공하는 아몬드는 건강에도 이로우며 다이어트에도 좋은 간식이다. 하지만 우리가 잘 모르는 아몬드의 매력이 또 있다. 바로 피부나 헤어미용에 도움을 주는 뷰티분야이다.  비결은 아몬드에 들어있는 비타민 E의 높은 함량이다. 아몬드는 나무견과류(브라질너트ㆍ캐슈넛ㆍ호두ㆍ피칸 등) 중에서 비타민…
뉴스 기사
[리얼푸드=육성연 기자] 점차 다양해지고 있는 식물성 우유 중에서 가장 인기가 높은 것은 아몬드밀크다. 국내와 달리 아몬드밀크는 미국과 유럽에서 가장 대중화된 우유 대체품이다.  아몬드밀크는 유당이 없어 소화가 편하다는 장점이 있다. 특히 아몬드밀크에는 콜레스테롤 수치를 낮춰주며 몸에 유익한 불포화지방산이 있어 심혈관 질환 예방에도…
뉴스 기사
[리얼푸드=육성연 기자] 불과 10년 전까지만 해도 간식으로만 먹던 아몬드는 이제 아몬드밀크나 아몬드버터, 아몬드오일 등에 이르기까지 활용도가 가장 폭넓은 견과류가 됐다. 국내 소비량 역시 빠르게 상승하고 있다. 한국무역협회(KITA)에 따르면 미국산 아몬드 수입량은 2011년 1만5400 미터톤(MT)에서 2015년 2만2419 미터톤으로 지난…
뉴스 속 아몬드
[식품저널-김윤경기자] 주한 미국농업무역관(USATO)과 미국 CIA조리대학 한국동문회(KCIA)는 4일 밀레니엄서울힐튼 그랜드볼룸에서 ‘2018 그레이트 아메리칸 컬리너리 캠프’를 개최했다. 린 라라비(Lynne Larrabee) 주한 미국농업무역관장은 “한국은 미국 농식품 교역에서 다섯번째로 큰 수출시장으로, 한ㆍ미간 농식품 교역은 꾸준한…
뉴스 기사
[매일경제=최기성 기자] 아몬드는 4000년 전부터 재배되기 시작한 견과류다. 원산지는 터키이지만 미국 캘리포니아에서 대규모 재배되면서 세계적으로 유명해졌다. 아몬드는 미네랄과 식이섬유가 많아 지방이나 콜레스테롤 흡수를 줄여주고 변비 예방에도 좋다. 포만감을 줘 체중관리에도 도움이 되고, 풍부하게 함유된 비타민E는 대표적인 항산화제로 피부건강에도…
뉴스 기사
[스포츠월드=정희원 기자] 폭염이 이어지면 피부도 지친다. 뜨거운 태양의 자외선을 그대로 받는 피부는 전반적으로 힘을 잃기 십상이다. 피부가 지속적으로 열에 노출되면 모세혈관과 모공이 확장되고 피부는 건조해진다. 진피층의 콜라겐 합성도 떨어지고, 진피층의 탄력세포도 파괴돼 피부가 노화되기 쉽다. 이때 머리카락도 함께 손상된다. 두피도 피부와 같은 구조로…
뉴스 기사
[머니투데이=마아라 기자] 아몬드는 시중에서 쉽게 구할 수 있는 흔한 견과류 중 하나다. 하지만 아몬드의 효능을 알고 먹는 이들은 드물다. 아몬드는 하루 한줌만 섭취해도 피부는 물론 머릿결과 몸매를 모두 관리할 수 있는 '뷰티 푸드'다. 아몬드는 불포화지방산이 풍부하고 비타민 E가 풍부하다. 비타민E는 환경오염 때문에 발생하는 산화…
뉴스 기사
[이데일리 =문정원 기자] 자외선이 강하고 기온이 높은 여름은 많은 여성들이 피부와 체중 관리에 어려움을 겪는 시기이다. 자외선과 땀, 피지 등으로 인해 피부 밸런스가 무너지기 쉽고 폭염으로 외부활동이 줄어들면서 체중조절도 쉽지 않기 때문이다. 이럴 때일수록 무리한 관리보다는 적절한 영양 섭취와 규칙적인 케어를 통해 건강한 피부를 가꾸고 체중을 조절하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