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콘텐츠로 건너뛰기

뉴스룸 자료 보기

멀티미디어

홈트레이닝 열기에 주목받는 아몬드

[리얼푸드=육성연 기자] 실내나 가정에서 운동을 하는 ‘홈트족’ 이 늘어나면서 운동 효과를 높이기 위한 식단에도 관심이 높아졌다. 바로 근 손실을 예방하고 빠른 근육의 생성을 돕는 단백질 식단이다. 닭가슴살은 가장 대중적인 홈트용 단백질 식품이다. 100g당 함유된 단백질이 약 23g으로 닭 부위 중 가장 지방 함량이 적고 단백질이 풍부하다. 또한 다양한 조리법으로도 섭취할 수 있어 체중 관리 식단에 빠지지 않고 등장한다. 버섯 역시 단백질 함량이 높은 식물성 식품이다. ‘채소계의 스테이크’라고 불릴 정도로 고기를 씹는 듯한 식감도 가졌다. 특히 새송이버섯은 단백질의 성분인 필수 아미노산 10종 중 9종을 함유하고 있다. 버섯을 식단에 이용하려면 생으로 섭취하기보다는 조리를 통해 먹는 것이 안전하다. 익힌 버섯을 신선한 야채와 함께 샐러드로 즐기는 것을 추천한다. 쉽고 간편하게 즐길 수 있는 아몬드 역시 대표적인 식물성 단백질 식품으로 손꼽힌다. 통 아몬드 100g에는 닭가슴살과 맞먹는 20g의 식물성 단백질이 들어있다. 더욱이 고소한 맛과 오도독한 식감도 즐길 수 있다. 아몬드는 풍부한 영양소를 가진 슈퍼푸드로도 유명하다. 통 아몬드 23알(30g)에는 8㎎의 비타민 E가 함유되어 있으며 이는 한국인의 비타민 E 하루 섭취 권장량의 67%에 달하는 양이다. 천연 자연식품 중 가장 많은 양의 알파-토코페롤 형태의 비타민 E가 들어있다. 또한 아몬드는 공복감 해소와 체중 조절 부문에서 기타 견과류 대비 식이섬유, 비타민 E, 리보플래빈, 니아신 함유율이 가장 높은 견과류로 우수한 영양적 효능을 인정받고 있다. 최근에는 아몬드가 함유된 아몬드 음료 및 프로틴바 등이 다양하게 출시되면서 선택의 폭 또한 넓어졌다. 김민정 캘리포니아아몬드협회 한국지사 이사는 “식물성 단백질이 풍부한 아몬드를 운동 전후로 매일 23알 섭취한다면 근손실 예방이나 체중 조절에 도움을 줄 수 있다”고 전했다. 본문링크: http://www.realfoods.co.kr/view.php?ud=20200909000124
홈트레이닝 열기에 주목받는 아몬드
뉴스 기사
// 아몬드 협회

바쁜 현대인에게 딱! 하루 한 줌 ‘아몬드’로 얻을 수 있는 효과

[디지틀조선일보=김정아 기자] 비타민E 풍부한 아몬드, 피부 건강에 도움 잦은 야근과 누적된 피로는 피부 노화가 걱정되지만, 피부 관리를 위해 별도의 시간을 투자하기 어렵다면 아몬드를 꾸준히 섭취해보자. 하루 23알 아몬드 섭취는 일상에서 쉽고 간단하게 실천할 수 있는 피부 관리 솔루션이 될 수 있다. 통 아몬드 23알(30g)에는 한국인의 비타민E 하루 섭취 권장량의 67%인 비타민E 8.0mg이 함유되어 있을 뿐만 아니라 합성 비타민 등과 같은 건강보조식품 대비 두 배의 체내 흡수율을 가지고 있는 알파-토코페롤 형태의 비타민E가 풍부하다. 또한, 폴리페놀, 플라보노이드 등 항산화 물질이 다량 함유되어 있어 안티에이징을 위한 대표적인 천연 뷰티 간식으로 꼽히고 있다.   식물 단백질 풍부한 아몬드, 영양 불균형 해소 도움 바쁜 현대인들은 아침 식사를 거르거나, 저녁에 하루 섭취량의 절반을 몰아서 먹는 등 식습관이 불규칙한 경우가 많다. 이런 불규칙한 식습관은 영양 불균형, 복부 비만 등의 문제로 이어지기에 간편한 영양 식품에 대한 관심이 높다. 아몬드 30g에는 6g의 식물성 단백질이 함유되어 있으며, 언제 어디서나 간편하게 영양을 섭취할 수 있다. 고소한 맛과 오도독한 식감으로 다양한 음식과 곁들이기도 좋다. 최근에는 아몬드를 활용한 음료가 다양한 형태로 출시되어, 더욱 다양하고 간편하게 아몬드를 즐길 수 있게 되었다.   식이섬유 풍부한 아몬드, 체중 조절에 도움  코로나19로 인해 ‘집콕’ 시간이 늘어난 요즘, 유튜브나 온라인 PT 앱 등을 통해 하루 10분 정도의 부담 없이 운동을 집에서 즐기는 홈트족이 증가하고 있다. 무조건 굶는 식의 무리한 다이어트가 아닌 꾸준히 실천할 수 있는 쉽고 간단한 체중 조절을 방법을 찾는다면 아몬드에 주목해보자. 하루 권장량의 16%에 해당하는 4g의 식이섬유가 함유된 아몬드는 쉽게 포만감을 주어 식사량을 조절하는 데 도움이 된다. 또한, 아몬드를 오전 간식으로 섭취하면 공복감 감소 및 고열량 식품에 대한 식욕을 낮춘다는 연구 결과도 발표된 바 있다. 본문링크: http://digitalchosun.dizzo.com/site/data/html_dir/2020/08/19/2020081980160.html
바쁜 현대인에게 딱! 하루 한 줌 ‘아몬드’로 얻을 수 있는 효과
뉴스 기사
// 아몬드 협회

푸석해진 여름 머릿결 관리를 위한 홈메이드 아몬드 간식

[디지틀조선일보=김정아 기자] 장마와 무더위로 푸석한 머릿결을 위해 비타민E가 풍부한 간식으로 영양을 채워보면 어떨까? ‘비타민 E’는 대표적인 항산화 영양소로 자외선, 오염 물질, 담배 연기 등 환경적 요인으로 생성되는 활성 산소로부터 세포 조직을 보호해 피부 건강과 노화 방지는 물론 푸석해진 머릿결에 도움을 준다. 비타민E는 체내에서 합성되지 않아 식품으로 꾸준히 섭취하는 게 좋다. 비타민E가 풍부한 식품으로는 견과류와 식물성 기름, 녹황색 채소 등이 있다. 특히 아몬드는 합성 비타민 등의 건강보조식품 대비 두 배의 체내흡수율을 가지고 있는 알파-토코페롤 형태의 비타민E가 풍부할 뿐 아니라 폴리페놀, 플라보노이드 등 항산화 물질이 다량 함유되어 있어 피부와 머릿결 건강에 도움이 되는 대표적인 뷰티 간식이다. 강렬한 자외선과 고온다습한 날씨로 인해 피부가 지치기 쉬운 여름철, 맛과 영양을 동시에 만족하게 해 줄 캘리포니아 아몬드 협회 추천 아몬드 간식 레시피 2가지를 소개한다. 새콤달콤 천연 비타민 총집합! 섬머 비타민 플레이트  비타민 E 섭취는 물론 다양한 영양소를 한 번에 골고루 섭취할 수 있는 ‘섬머 비타민 플레이트’ 는 지치기 쉬운 여름, 다양한 종류의 신선한 제철 과일과 채소 그리고 아몬드 등을 하나의 접시에 조금씩 담아 마음껏 즐길 수 있는 여름철 영양 간식이다. 새콤달콤한 과일과 아삭한 채소에 고소한 맛과 오도독 식감의 아몬드가 어우러져 먹는 내내 즐거움을 선사한다. 또한 특별한 조리 없이 먹기 좋게 잘라 그릇에 담아내기만 하면 인증샷을 부르는 비주얼 만점의 섬머 비타민 플레이트가 된다. 시원하게 한입에 쏙! 홈메이드 아몬드 팝시클 당분 함량은 낮추고 영양은 높인 아이스크림을 집에서도 간편하게 만들 수 있다. 맛과 건강을 동시에 만족시켜줄 ‘홈메이드 아몬드 팝시클’이다. 아이스 캔디로 불리는 팝시클(popsicle)은 만들기도 간편할 뿐 아니라 하나씩 꺼내먹는 재미도 있다. 원형 몰드에 아몬드 음료를 붓고 막대기를 꽂아 하루 동안 얼려주면 기본 팝시클이 완성된다. 단맛과 식감을 살리고 싶다면 초콜릿을 녹여서 묻혀주면 된다. 잘 얼린 팝시클에 녹인 초콜릿을 살짝 묻힌 후 아몬드 분태에 잘 굴려주면 근사한 홈메이드 아몬드 팝시클이 완성된다. 이때 팝시클이 충분히 얼지 않으면 초콜릿 코팅을 입힐 때 물이 생겨 초콜릿이 벗겨질 수 있으니, 완전히 얼리는 게 좋다. 식물성 원료인 아몬드 음료로 만든 아몬드 팝시클은 더운 날 여름 간식으로 즐기기에 그만이다. 본문링크: http://digitalchosun.dizzo.com/site/data/html_dir/2020/08/07/2020080780087.html
푸석해진 여름 머릿결 관리를 위한 홈메이드 아몬드 간식
뉴스 기사
// 아몬드 협회

건강한 피부와 머릿결을 위한 홈메이드 아몬드 뷰티 레시피

[여성조선=엄혜원 기자] 홈스파 로망 아이템 ‘아몬드 배스 솔트’ 분위기 있는 조명과 은은한 아로마 향기, 탁 트인 풍경까지 완벽한 호텔 스파는 아니지만, 심신의 안정과 기분 전환 효과까지 누릴 수 있도록 분위기를 업그레이드시켜줄 홈스파 아이템이 있다면 바로 배스 솔트이다. 천연 재료를 활용해 집에서도 쉽고 간단하게 배스 솔트를 만들 수 있다. 천연 입욕 소금에 에센셜 오일을 넣고 잘 섞어주기만 해도 기본 배스 솔트가 되지만, 본인의 피부 상태와 취향에 따라 부가 재료를 넣어 함께 섞으면 그날의 무드에 맞춰 사용할 수 있다. 더욱이 보습 효과가 좋은 아몬드를 곱게 갈아 넣으면 각질 제거 효과를 높일 수 있다. 여기에 청량감 있는 향을 더하고 싶다면 말린 레몬을 잘게 부숴 넣거나 민트잎 가루를 함께 섞는다면 피부 진정 효과까지 높일 수 있다.  피부 보습으로 생기를 더하는 ‘허니 아몬드 페이스 팩’  여름철 강하게 내리쬐는 햇빛과 높은 자외선 지수로 피부 온도가 올라가고 땀과 함께 수분이 증발해 피부가쉽게 건조해진다. 자칫 피부 건강을 해칠 수 있는 여름철에는 특히 피부 관리에 신경을 쓰는 것이 중요하다. 간단한 몇 가지 재료로 집에서 손쉽게 만들어 사용할 수 있을 뿐 아니라 피부 보습과 윤기를 더해줄 허니 아몬드 페이스 팩으로 피부 관리에 도전해 보자.  [만드는 법] 아몬드 10알, 꿀 한 스푼, 우유 ½컵을 준비한 후 아몬드를 곱게 갈아 꿀과 우유를 넣어 점도를 맞춰 주면 허니 아몬드 페이스 팩이 완성된다. 허니 아몬드 페이스 팩을 바르고 약 20~30분 뒤에 마사지하듯 부드럽게 문지른 뒤 미온수로 세안하면 부드럽고 촉촉한 피부를 느낄 수 있다. 허니 아몬드 페이스 팩은 만들어 바로 사용할 수도 있지만, 냉장고에 보관했다가 사용하면 쿨링 효과까지 더해 피부 온도를 낮추는 데 도움을 준다. 윤기 나는 머릿결로 만들어주는 ‘아몬드 헤어 팩’ 강력한 자외선은 피부뿐만 아니라 모발 건강에도 악영향을 준다. 머릿결이 쉽게 상하기 쉬운 여름, 얇아진 모발로 끝이 갈라지거나 끊어지고 헤어 컬러가 변색될 수 있다. 염색과 파마를 자주 하는 사람이라면 강하게 내리쬐는 햇볕만으로도 머릿결이 상하기쉽다. [만드는 법] 고가의 헤어 클리닉이 부담스럽다면 꿀과 아몬드 오일, 요거트을 섞어 홈메이드 헤어팩으로 케어해주면 머릿결 건강에 도움이 된다. 젖은 머리카락에 헤어 팩을 꼼꼼히 바르고 30분 뒤에 미온수로 씻어내면 손상된 머리카락을 재생하는 효과가 있어 푸석한머릿결에 윤기와 생기를 더해준다.  여름 휴가 기간 집에서 여유롭게 휴식을 취하며 직접 만든 천연 뷰티 아이템으로 관리까지 한다면, 몸도 마음도 충전하는 시간이 될 것이다. 여기에 체중 관리까지 신경 쓰고 싶다면, 당 함유량이 높은 군것질 대신 고소한 맛과 영양이 풍부한 아몬드로 대신해보자. 본문링크: http://woman.chosun.com/client/news/viw.asp?cate=C08&mcate=M1002&nNewsNumb=2020076798    
캘리포니아 아몬드 배스 솔트
뉴스 기사
// 아몬드 협회

아몬드, 허리둘레 감소에도 긍정적 효과

[리얼푸드=육성연 기자] 통 아몬드를 식단에 포함하는 성인의 경우 체질량지수와 허리둘레 감소에 긍정적 효과뿐 아니라 건강한 식습관을 가질 가능성이 높다는 연구가 나왔다. 유럽 영양학저널(European Journal of Nutrition)최신호에 실린 이번 연구는 영국 정부의 국가식이영양조사(NDNS) 연례보고서(2008~2017년) 의 최신 데이터를 바탕으로 아몬드 간식 섭취와 체질량지수(BMI), 심혈관질환 위험 요인 간의 상관관계를 조사한 결과이다. 영국 성인 6802명의 식단 일지를 토대로 분석한 결과, 아몬드 섭취군은 아몬드를 섭취하지 않는 이들에 비해 식단 품질 점수가 더 높게 나타났다. 점수는 지중해 식단 점수(Mediterranean Diet Score, MDS)와 건강 식단 점수(Modified Healthy Diet Score, HDS)를 사용해 평가됐다. 아몬드 섭취군은 단백질, 단일불포화 지방, 오메가-3·6 , 식이섬유, 엽산, 비타민 C·E, 칼륨, 마그네슘, 인, 철 섭취량이 더 높았다. 반면 트랜스 지방이나 총 탄수화물, 설탕, 나트륨 등의 섭취량은 낮았다. 특히 아몬드 섭취군은 심혈관질환 관련 위험인자 중 하나인 허리둘레와 체질량 지수(BMI)가 아몬드 비 섭취군 대비 낮게 나타났다. 아몬드 섭취군의 평균 체질량지수(BMI)는 비 섭취군에 비해 0.8㎏/㎡, 허리둘레는 2.1㎝ 낮았다. 김민정 캘리포니아아몬드 협회 한국지사 이사는 “허리둘레는 심혈관질환과 밀접한 관계가 있는 지표로 적정한 허리둘레 유지는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식이섬유와 불포화지방산 등이 풍부한 천연식품 아몬드로 식단의 영양을 높이고 균형잡힌 라이프 스타일 유지에 도움을 얻기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캘리포니아아몬드협회의 지원을 받아 진행된 이번 연구는 아몬드 섭취량과 식단 품질 수치와의 상관관계를 분석한 두 번째 연구이다. 지난 2016년 연구에서는 미국 국민건강영양조사(NHANES) 데이터를 토대로 아몬드 섭취량과 식단 품질 점수 증가 및 건강 수치 개선 간에 유사한 상관관계를 밝힌 바 있다. 본문링크: http://www.realfoods.co.kr/view.php?ud=20200709000237
아몬드, 허리둘레 감소에도 긍정적 효과
뉴스 기사
// 아몬드 협회

맛과 건강은 물론 먹는 재미까지… 밀레니얼 세대가 열광하는 아몬드 레시피

[세계일보 = 김정환 기자]   1980년대 초반에서 2000년까지 출생한 밀레니얼 세대는 자기표현에 대한 욕구가 강하며 새로운 경험과 재미를 추구하는 것이 특징으로 소비 트렌드를 주도하는 동시에 핵심 소비자층으로 주목받고 있다. 지난 15일 발표한 통계청 조사에 따르면, 국내 핵심생산 가능 인구 (15~64세 중 경제활동이 가장 활발한 시기인 25~49세에 해당하는 인구) 중 밀레니얼 세대의 비중은 2017년 48.2%에 달하며, 향후 5년 뒤인 2025년까지 83.2%까지 확대될 것으로 전망했다.   소유보다는 공유를, 간접경험보다는 직접 경험을 중시하는 밀레니얼 세대에게 있어 제품이나 서비스를 소비하는 자신만의 경험을 SNS에 공유하는 것은 밀레니얼 세대에게 익숙한 소비 트렌드이다. 특히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가 장기화됨에 따라 사회적 거리 두기가 요구되는 상황에서 언택트(Untact, 비대면)를 넘어 온라인을 통해 외부와의 연결을 시도하는 ‘온택트’(Ontact) 현상 역시 현재 밀레니얼 세대를 관통하는 소비 트렌드이기도 하다.   이에 따라 소비자들은 직접 만나서 함께 먹는 즐거움은 느낄 수 없지만,  집에서 나 혼자 즐길 수 있는 레시피를 SNS에 올리기 시작했고, 이는 최근 온라인상에서는 수백만 건의 제작 영상 조회 수를 기록한 홈메이드 달고나 커피와 같은 사례를 필두로 제2, 제3의 챌린지 레시피가 줄을 잇고 있다.   이러한 소비 트렌드 속 건강한 영양소 섭취는 물론 맛과 먹는 재미 모두를 챙길 수 있는 레시피로 밀레니얼들에게 유독 인기가 높은 간단 레시피 3가지를 소개한다.   ▲간편하지만 건강하게, 영양 듬뿍 ‘아몬드 샐러드 보틀’    면역력 강화는 물론 건강을 위한 한 끼 식사 대용으로 부담 없이 즐길 수 있어 샐러드를 찾는 인구가 늘고  있는 가운데, 간편하게 섭취가 가능할 뿐 아니라 건강과 여름철 체중 관리에 도움을 주는 ‘아몬드 샐러드 보틀’을 추천한다.    ‘아몬드 샐러드 보틀’의 가장 핵심은 본인에게 잘 맞는 야채와 과일을 유리 보틀에 담아 나만의 샐러드로 간편하게 즐길 수 있다는 점이다. 그뿐만 아니라 층층이 쌓인 재료에 통 아몬드 한 줌을 보틀 중간에 추가하면 아몬드에 함유된 풍부한 영양소 섭취는 물론 천연의 고소함과 오도독 식감으로 먹는 즐거움이 배가 된다. 한 줌 약 23알(30g) 아몬드에는 하루 섭취 권장량에 달하는데, 이에는 식이섬유 하루 권장량의 16%인 4g과 식물성 단백질 6g이 함유되어 있어 포만감을 주어 체중 조절에 도움을 줄 뿐만 아니라 건강한 식단 관리에도 효과적이다.    ▲무지개 컬러로 마지막 한입까지 맛있고 재미있게 즐길 수 있는 ‘머메이드 토스트’   달콤한 크림치즈을 바르면 누구에게나 맛있는 토스트지만, 보는 재미와 먹는 재미까지 더해  한 입 한 입 먹을 때마다 다른 종류를 먹는 듯 기대감을 주는 ‘머메이드 토스트’ 역시 밀레니얼 세대가 열광하는 히트 레시피이다.    머메이드 토스트는 비트 혹은 과일즙, 녹차 파우더를 섞어 색을 입힌 크림치즈로 알록달록 머메이드 토스트에 슬라이스 아몬드 또는 통 아몬드와 함께 올려 먹으면 고소한 맛이 더해져 눈과 입이 즐거운 원 플레이트 푸드로 완성된다.   눈이 즐거워지는 컬러감에 어울리는 플레이팅까지, 자기표현에 주저함이 없는 밀레니얼 세대에게 머메이드 토스트의 마무리 인증샷은 필수 옵션이다.    ▲‘온 택트’ 시대가 낳은 재미있는 챌린지 레시피,  ‘클라우드 에그 토스트 with 아몬드’   인증샷을 남길 만한 챌린지 레시피에 도전해보고 싶다면 재미와 경험을 넘어 맛과 영양까지 고려한 ‘클라우드 에그’를 추천한다. 폭신폭신 구름을 연상시키는 이 레시피는 계란 흰자를 모아 거품기로 윤기가 나면서 부드러운 상태가 될 때까지 저어 주는 것이 포인트이다. 완성된 흰자 거품은 오븐에 구워 모양을 잡고, 가운데 노른자를 올려준 후 아몬드를 토핑하면 완성된다. 부드러운 클라우드 에그가 얹어진 바삭한 토스트에 고소한 아몬드 풍미가 더해져 영양 만점 메뉴로 손색이 없다.    캘리포니아 아몬드 협회의 한국 담당 김민정 이사는 “섭취가 간편하고 어떤 재료와도 잘 어울리는 아몬드는 천연 자연식품 중 가장 많은 양의 알파 토코페롤 형태 비타민 E를 지니고 있으며 하루 권장량의 67%인 8mg이 함유되어 있어 항산화, 항노화 효능에도 탁월하다.”라며, “11가지 필수 영양소가 함유된 아몬드를 활용한 다양한 건강 레시피에 도전해 보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아몬드 한 줌(30g, 약 23알)에는 비타민 E(8mg), 식이섬유(4g), 단백질(6g), 단일불포화지방 등 11가지 필수 영양소가 함유되어 있다. 특히 아몬드에 풍부한 비타민 E는 한국인의 비타민 E 하루 섭취 권장량 67%를 충족하며, 활성산소로부터 피부를 보호해 노화를 방지하고 생기 넘치는 피부와 머릿결을 만드는 데 도움을 주는 뷰티 간식이다. 본문링크: http://www.segye.com/newsView/20200625518699
Almond salad bottle
뉴스 기사
// 아몬드 협회
카테고리
모두 선택 | 모두 선택 해제
카테고리
카테고리
모두 선택 | 모두 선택 해제
카테고리
날짜
날짜
날짜